걸은 날짜 : 2010년 3월 20일 오전10시30분 ~ 오후 12:30 (산행2시간)
함께 걸은 이 : 찬찬찬, 자유로운 세계, 알이, 모과향기

산악회 3월 정기산행을 청계산으로 잡았다.
그런데 주말 비라는 예보가 뜨더니, 황사예보까지 떳다.
어떻해야 하나 하다 당일 아침 상황보고 결정하기로 했다.
당일 아침, 흐리기만 하고 비가 오지 않는다.
서둘러 양재역으로 향했다.

9시보다 좀 늦어져 나를 포함 5명의 회원이 모여 청계산으로 향했다.
버스를 이용, 옛골에 내려 산행을 시작했다.


▲ 옛골에서 이수봉으로 향하는 오르막은 꽤 길고 가파르다.


▲ 어느새 안개가 스믈스믈 나무사이를 채우고 들어왔다


▲ 등산로는 얼마전 내린 눈이 녹아 질퍽질퍽, 산행을 어렵게 했다.

원래는 진달래고개로 해서 이수봉-망경대-매봉을 돌아 올라고 했는데,
날씨걱정에 바로 깔딱고개로 해서 이수봉으로 바로 올라가서 망경대를 거쳐 내려오기로 했다.
이수봉 근처에 이르자, 기상이 갑자기 안 좋아지기 시작했다.
10미터앞도 안보이게 급격히 흐려졌다.
그리고 몇일전 내렸던 눈이 녹아 질퍽해진 등산로는 산행을 어렵게 만들었다.
그래도 이수봉에 도착, 기념사진도 찍고 망경대 방향으로 산행을 재촉했다.


▲ 이수봉 정상에는 표지석 앞에서 기념사진 찍으시는 분들이 줄을 섰다.


▲ 망경대 방향으로 길을 잡자, 안개는 더욱 짙어졌다.


▲ 그리고 곧 굵은 빗방울로 바껴 하산을 결정했다.

망경대 방향으로 발길을 옮긴지 얼마안돼 안개는 굵은 빗줄기로 바꼈다.
등산로의 질퍽함은 더해졌다.
더 이상 산행하기 어렵다는 판단에 석기봉 근처에서 산행을 포기하고 포장로(군사시설로 이어지는)를 이용해서 바로 옛골로 하산했다.


▲ 하산 끝자락 쯤에 화전지역을 만나다.


▲ 하산을 마친 산행객들이 계천에서 질퍽한 등산로에서 잔뜩 붙여온 등산화의 진흙을 떼어내고 있다.

일행들과 해장국으로 간단한 식사를 하고, 서둘러 집으로 돌아왔다.
그리고 어느덧 밖은 누런색으로 뒤덮이고 있었다.
아이고 조금만 늦었어도, 최악의 황사안에 갇혔겠구나 싶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의왕시 청계동 | 청계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MR.두더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lschan.tistory.com BlogIcon 靑志器 (청지기) 2010.03.21 2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간적으로 산행에는 어려운 날씨였던 것 같아요. 이 날 산행했다고 하니 모두 '용자'라 하더군요..^^
    수고 많으셨습니다. 청계산의 진면목을 못 본건 좀 아쉬움이 남는군요..^^

  2. ASD 2010.05.03 13: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계산보물지도 카페에서 산객님들의 대상으로 청계산 산행기와 사진을아래와 같이 공모 합니다.
    참가대상: 청계산을 다녀와본 누구나 참가
    참가부분: 청계산 산행기(종주 및 연계산행 포함) 및 사진(청계산 전경 및 동식물)
    응모기간: 2001년 5월31일까지
    발표일자: 2001년 6월7일 청계산보물지도 카페에 공지
    참가방법: 청계산보물지도 카페 청계 이벤트방에 등록
    시상부분: 청계산보물지도상(1명), 산행 작가상(1명), 사진 작가상(1명), 참가상(0명)
    시상내용: 청계산보물지도상(신세계 상품권), 산행 작가상(소장본 책자로 제작),
    사진 작가상(출품작 1점 대형 사진액자로 제작), 참가상(소정의 사은품)
    시상자에겐 청계산보물지도 카페 특별회원으로 모십니다.


    출품시 주의사항: 사진부분에 출품 하시분은 원본파일은 고해상으로 보관하고 계셔야
    사진작가상에 선정되시면 대형액자 제작시 고해상 파일이 필요하오니
    추후 당선작은 고해상 파일을 따로 제출 하셔야 합니다.